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달력

9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주원이외출복입은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7.22 내복을 벗고.. 딸랑이 놀이~~~ (1)

주원이가 매일 내복만 입고 살다가 오늘 첨 외출복으로 갈아입었어요..

할머니께서 사주신 검정줄무니에 강아지 그림이 그려진 예쁜 옷^^

원래 집에선 주로 내복만 입고 지내는데, 주원이가 그만 응가를 넘치게 하는 바람에

내복 버리고, 씻은후에 갈아입혔다는..ㅎㅎ

 

색깔옷 입으니 얼굴이 달라보인다^^

엄마, 나 어때? 하는 표정..ㅎㅎ

 

나 이쁘지~

 

헤벌레~~~^^

 

엄마 쭈쭈 많이 먹고 배가 뽈록 나왔대요~~

좀있음 옷 작겠다.. 부지런히 입혀줄게..ㅎㅎ

 

어? 이건 뭐지?

 

엄마 이게 뭐야~~

 

딸랑 딸랑 소리가 나네..

  

이게 뭐냐니깐여~~~

 

어머나~ 다시 한번 말해봐~ 텔미 텔미..ㅋㅋ

주원아 그건 딸랑이라는거야.. 흔들어봐~~ 딸랑딸랑 소리가 나지?

 

울 주원이 발도 많이 컸네~~~

발 큰거 보니 키도 많이 크겠다.. 엄마닮아서 꼭 키 커야돼~~^^

 

엄마 그게 어디 제 맘대로 되남요??

 

앙 이거 먹는건가~~~

 

잡는게 아직 익숙치 않아서 딸랑이 놓치고도 좋다고~~ㅋㅋ

 

인상파 주원이..

 

 엄마 이거 재미없또..

 

 벌써 싫증이 났는지..ㅠㅠ

 

울 주원이 다리도 튼실해지고~~~

점점 커갈수록 엄만 주원이 안아주는데 너무 힘이 들고..ㅠㅠ

땡깡은 자꾸 심해지는데, 날도 더워지고..

 

하루종일 아가랑 붙어 지내다보면 나도 모르게 짜증이 날때가 많이 있다..

그래도 이렇게 예쁜 아가를 보면 어느새 짜증이 싸악~~~

 

주원아, 하루하루 엄마는 너 때문에 힘들어지지만

조금만 더 얌전하게 땡깡 많이 부리지말고 잘 지내주렴..

지금처럼 건강하게 쑥쑥 잘 크고. 알았지? ^^

내일은 더 재밌게 놀아줄게.. 엄마 체력이 닿는 한..ㅠㅠ

사랑한다~~~^^*

 

 

Posted by opp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oohouse.tistory.com BlogIcon JooPaP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7.25 23:43 신고

    오랜만에 보는 주원군!

    잘생기게도 많이 컷습니다.

    발도 크고 늘씬하네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