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달력

9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키즈쿠킹'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9.06 나의 영원한 제자들이 놀러온 날...^^
  2. 2007.12.24 초등학생들이 만든 상상도시락 (8)



내가 아동요리를 시작하고 처음으로 강의를  맡게된 초등학교에서

1년이 넘도록 방과후 요리부를 들어온 두 학생이 있다..

바로 소정이와 유미^^

이 아이들과의 인연은 3년이 넘도록 지금까지 쭈욱 계속 되고있다..

 

사실, 학교 담임 선생님도 아닌 외부강사인 나를 담임선생님처럼.. 때론 엄마처럼 잘 따르고..

꾸준히 연락을 해오고있는 이 아이들..

너무도 사랑스럽다..

내 결혼식에도 와줬고, 집들이때에도.. 울 주원이 돌잔치에도 와준 고마운 친구들..

학생들이 무슨 돈이 있다고.. 올때마다 아가 양말이며, 집들이 선물이라고 과일과 크리넥스, 그리고 이쁜 아가옷과 화분까지..

나는 너무 받기만 한것 같아 미안한데..

이제는 중학생이 되어.. 교복을 입고 조금은 성숙해진 모습으로 학교에 다니고 있겠지..

사진 정리를 하다보니 작년 가을에 우리집 집들이를 왔을때 찍었던 사진이 있어 올려본다..


아이들이 너무도 좋아하는 스파게티를 만들어주었다..

새우와 오징어를 듬뿍넣고 만든 토마토해물스파게티..

특히, 유미가 참 잘 먹더군..^^

 

요곤 떡볶이..

국민간식이지..

특별히 삶은 달걀도 넣고, 어묵도 듬뿍, 쫄면까지 넣었다..^^

 

후식으론 쿠키를 만들어보았다..

초코칩과 각종 견과류 그리고 건과일까지..

이건 후식으로 먹고 또 아이들손에 포장해서 보냈던 것..

깜빡하고 잊고 가는바람에 다시 집앞까지 와서 찾아갔던..^^

 

음식 정성스레 만들어놓고 셋팅은 이 모양..ㅋㅋ

주원이가 들이닥치는 바람에 얼른 상차리고 급히 사진촬영..^^

 

옆에서 오렌지 주스를 젖병에 담아 건방지게(?) 한손으로 들고 먹는 주원군~~^^

 

스파게티를 얌전히도 먹는 소정이..

사실 소정이는 농담도 잘하고 엉뚱한 질문도 잘하고..

무척 개구장이인데..^^

 

조용하고 차분한 성격의 유미..

하지만 소정이와 있을때는 천진난만해지는..

유미가 스파게티를 참 잘 먹더군..^^

 

선생님을 너무 간만에 만나.. 쑥쓰러워하던..

거의.. 1년만에 만났었나?

 

 해맑게 웃는 소정이^^

 

누나들이 사온 귤을 들고..^^

 

이건 무슨 컨셉? ㅋㅋ

같이 사진찍자했더니 이렇게 어색한 포즈~~

소정아 머리 짤라 미안타^^

 

안 친한 그들..(?)

 

얘들아 웃어라 웃어~~!!

 

선생님의 요구에 싫어하면서도 잘 따라주는.. 역시나 너희들은 나의 영원한 제자^^

 

유미야, 소정아..

너희들이 문득 그리워지는구나..

선생님이 처음 강의를 시작하고 만났던 소중한 인연인데..

한 번도 빠지지않고 1년이 넘게.. 강의를 들어줘서 너무 고마웠어..

VIP제자라고 했었지~~^^

 

그 후로도 선생님 잊지않고 연락해주고..

기쁜일 있을때마다 와주고..

너무 고맙고 행복하다..

중학교에는 잘 다니고있지?

교복입은 모습.. 너무도 궁금하구나..

 

요리를 너무 좋아했던 너희들..

요리만큼이나 먹는것도 너무 좋아했던 너희들..

영원히 잊지않을게..

자주 연락하고 지내자~~^^

자주 놀러와도 선생님은 언제나 대 환영~~~

공부도 열심히 하구..

지난번 물어봤을때 둘다 아직 꿈이 없다고했지..

지금은 꿈이 생겼는지 궁금하네..

그 꿈 이루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선생님이 뒤에서 열심히 응원할게.. 사랑한다.. 소정아, 유미야~~~^^*



 

'키즈쿠킹'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영원한 제자들이 놀러온 날...^^  (0) 2010.09.06
초등학생들이 만든 상상도시락  (8) 2007.12.24
Posted by oppi

댓글을 달아 주세요





초등학교 4학년생들과 방과후 요리교실을 시작한지 벌써 한 학기가 지나고

마지막 종강시간이 되었답니다.

마지막 시간에 만들어볼 요리는 바로 '상상도시락'


전시간에 미리 어떤 도시락을 만들지 생각해오라고 숙제를 내주었죠.

캐릭터를 만들어도 좋고, 동물, 사람, 풍경 등등.. 자유주제로해서

한 학기동안 배운것을 총 정리하는 의미로 도시락 만들기를 택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들을 조별로 나누어주고 작품만들기에 들어갑니다^^

도시락의 기본이 되는 밥도 준비하고,

파슬리, 새싹, 깻잎, 오이, 단무지, 치즈, 방울토마토, 당근, 김, 어묵, 맛살, 건포도, 초콜릿 등등..

재료도 각양각색~

얘들아 상상의 나래를 펼쳐서 자유롭게 만들어보거라~~~~~~~


썰고 자르고 붙이고.. 각자 작품 만들기에 열중합니다^^


이것은.. 보아하니.. 눈사람인듯..?? ㅎㅎ

그런데 코가.. 루돌프코네요^^

루돌프 눈사람을 만들려나봐요..

눈은 김으로 잘라붙였는데, 자르기가 어렵다고해서 쌤이 잘라주었답니다.

당근으로 팔도 만들고^^


이건.. 사람 얼굴 같기도하고.. 뽀글뽀글 파마머리를 한 엄마얼굴 같기도해요^^

눈 아래 발그레하게 볼터치도 해주고..ㅎㅎ


이건 무엇일까용?

미키마우스인가?? 귀가 크고.. 무슨 얼굴을 만드는듯한데..^^;;


이건 여자아이 얼굴^^

사진을 찍으려고하니까 아직 완성 안됐다고 못찍게하는 아이~ㅎㅎ

넘넘 귀엽죠? 양갈래로 묶은 머리~


이것도 눈사람~

목도리를 어떤걸로 만드냐고 물어보길래..

맛살을 길게 찢어서 감아보라고 힌트를 주었더니 이렇게 예쁘게 목도리를 만들었네요..

눈사람이 춥지 않겠어요^^



김밥을 싸고있는 친구도 있고..^^


이건 무엇을 만든거니?

하고 물으니.. 그냥 만들었어요.. 한다..

쌤이 보기엔 정글을 만든것 같구나..ㅋㅋ


드뎌~ 완성된 도시락..

볼이 빨간 사람 얼굴이네요..

머리카락은 새싹으로.. 뽀글뽀글하게~~


이건 엄마곰이랑 아기곰이라고하네요..ㅎㅎ

아기곰 너무 귀여워요..

엄마곰에 착 달라붙어서^^


루돌프눈사람도 완성^^

코가 빨갛다고 쌤이 술취한 눈사람이라고 별명도 지어줬어요..ㅎㅎ

그랬더니, 술취한거 아니라고 징징거리네요..ㅋㅋ


여자아이 얼굴도 완성^^

양갈래 머리와 숱검뎅이 눈썹이 인상적..


또 하나의 눈사람도 완성~

모자는 단무지로 쌤이 만들어주었어요^^

치즈를 세모로 잘라 입도 붙이고..

특히나 게맛살로 만든 목도리가 뽀인트!!


 이것은 밥과 김을 이용해서 피아노건반을 만든듯해요^^


이건 뭘 만든거니? 하고 물으니..

저희 엄마가 새싹을 좋아하시거든요. 그래서 새싹만 넣어서 만들었어요..

하는 아이..ㅎㅎ 효심도 지극하여라~


 앗!! 이건??

새앙쥐라고해요..

새앙쥐치곤 크지만..^^ 특징을 살려 잘 만들었어요..


이건 뭘 만든거니??

무인도에요..

아하.. 무인도라서 사람이 없구나..

나무하나 달랑..  까만건 돌인가..? 폭탄 같기도하고..ㅎㅎ


주제없이 그냥 김밥을 돌돌 말아준 아이도있어요..


이건 싼타할아버지를 만든건데,

싼타아기같이 넘 귀엽네요..ㅎㅎ

파슬리로 수염도 만들어주고..

코가 빨간 루돌프 싼타가 되었어요^^


각자 자기 작품을 들고 기념촬영을^^

바니를 만든 채정이~


엄마곰과 아이곰을 만든 수경이^^


루돌프 눈사람과 루돌프 싼타를 만든 다정이^^

쌤에게 문자도 자주 보내는 애교많은 친구~ㅎㅎ


여자아이를 만든 현이^^

쌤~ 저 잘 만들었죠? ㅎㅎ


생쥐를 만드나 했더니.. 뿌까를 만든 연이^^

게맛살로 빨간핀을 만들었네요.. 그럴싸하죠?


빨간목도리 휘날리며~ 노란모자를 쓴 눈사람을 만든 수연이^^


마지막 수업이라고 직접 만든 카드도 선물받았답니다..


이상하기는 수경아..쌤은 생각지도 못했는데 넘넘 감동이다..

떠들고 말썽만 피우고 겉으론 늘 청개구리처럼 반대로 말하고 행동해도..

몰래 사랑한다고 쪽지도 남겨주고 이렇게 예쁜 카드도 주고..

넘 사랑스런 요리반 친구들..^^

인기많은 요리반, 방학 특강인원이 다 차서 이번엔 수업 못듣지만 내년에 또 만나자꾸나~~

사랑해, 얘들아~~~~

언제나 건강하고, 튼튼하게 자라고, 공부도 열심히 하기를~~~^^*

요리선생님도 잊지말구~~~ㅎㅎ


'키즈쿠킹'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영원한 제자들이 놀러온 날...^^  (0) 2010.09.06
초등학생들이 만든 상상도시락  (8) 2007.12.24
Posted by opp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ocomment-2007.tistory.com BlogIcon nocommen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24 18:38 신고

    곧, 방학이라 요리 학습이 끝나나 봐요?..
    많이 서운하시겠어요...
    그동안 아이들이랑 정도 많이 들었을텐데...

    • Favicon of https://oppi.tistory.com BlogIcon oppi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7.12.24 18:43 신고

      학기중 수업은 끝났고
      내일모레부터는 방학특강이 시작되어요^^
      정들었던 아이들과는 빠이빠이지만
      또 다시 듣는 아이들도 있고 해서 괜찮아용..ㅎㅎ

  2. Favicon of https://soon1991.tistory.com BlogIcon 오드리햅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24 20:11 신고

    이쁘기도 해라..
    아이들과 요리 만들면 재미있겠어요.
    즐거운 성타널 되세요.

  3.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24 20:51 신고

    학생들도 이쁘고 도시락도 기발하네요

    아이들 다워요..

    옵피선생님 아이들 선물받고 무진장 행복했겠다 ,,,

  4. Favicon of https://makemsimple.tistory.com BlogIcon 심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12.25 08:58 신고

    우와~
    아이들이 이렇게 잘 만들다니....할말 없음

    좋은 성탄절 보내세요~